Search

구리시의회, 경기주택도시공사 유치 건의안 채택

- 작게+ 크게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1-04-12

▲ 구리시의회 김형수(가운데) 의장 및 의원들 경기주택도시공사 구리시 유치 건의안 채택 기념촬영 모습(사진설명 좌측 부터 김광수 의원,박석윤 운영위원장,임연옥 부의장,김형수 의장, 장진호 의원,장승희 의원,양경애 의원)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의회(의장 김형수)는 지난 12일 303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경기주택도시공사구리시 유치 건의안을 채택했다.

 

경기도는 경기주택도시공사등 7개기관의 이전을 준비중에 있으며, 이전을 희망하는 17개 시군대상으로 공무를 통해 4월 심사를 거쳐서 5월 선정할 계획이다.

 

이번 건의안은 20만 구리시민과 구리시의회가 동북부지역의 균형발전을 위하여 경기주택도시공사가 구리시에 유치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임연옥 부의장등 7명의원이 공동발의했다.

 

구리시는 경기도의 정중앙에 위치하고 경기도민의 접근이 용이한 지리적 요충지로서 한강변도시개발사업, 푸드테크벨리 조성등과 함께 시너지 효과로 경기도 균형발전 실현에 최적지임을 피력했다.

 

▲ 구리시의회 임연옥 부의장(사진제공=구리시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건의안을 대표발의한 임연옥 부의장은“ 그동안 구리시민이 느낀 상대적 소외감 및 박탈감에 대한 합당한 보상이 될 수 있도록 경기주택도시공사의 성공적 유치가 실현되어 구리시의 지역발전과 자족도시로의 발전에 밑거름이 될 길 희망하며 이를 위해 20만 구리시민과 공공기관 유치를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uri City Council adopted a proposal to attract Gyeonggi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Guri City Council (Chairman Hyung-Soo Kim) adopted a proposal to attract Guri City to the Gyeonggi Housing and City Corporation at the 1st plenary session of the 303 extraordinary meeting on the 12th.

 

Gyeonggi Province is preparing for the relocation of 7 institutions, including Gyeonggi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and plans to select 17 cities and counties that wish to relocate through public affairs in April and then select them in May.

 

This proposal was jointly initiated by 7 members including Vice Chairman Lim Yeon-ok, hoping that 200,000 Guri citizens and Guri City Council will attract Gyeonggi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to Guri City for the balanced development of the northeastern region.

 

Guri-si is located in the center of Gyeonggi-do and is a geographical point that is easily accessible to Gyeonggi-do citizens, and it is the best place to realize balanced development in Gyeonggi-do through synergy effects along with the Han Riverside city development project and food technology development.

 

Vice-Chairman Lim Yeon-ok, who initiated the proposal, said, “The successful attraction of Gyeonggi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has been realized to provide reasonable compensation for the relative alienation and deprivation felt by the citizens of Guri. Hopefully, for this, we will certainly attract 200,000 Guri citizens and public institution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