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조광한 남양주시장, 홍수주의보 발령에 따른 상습침수지역 긴급 점검

11일, 진관교, 신하촌마을, 퇴계원 사거리 등 상습침수지역 긴급 점검

- 작게+ 크게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0-08-11

▲ 조광한 남양주시장 11일 왕숙천 진관교 홍수주의보 발령 현장으로 출근 상황점검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이 11일 오전 퇴계원 신하촌 마을 등 상습침수지역 긴급점검에 나섰다.

 

10일 야간부터 이어진 비로 인해 11일 오전 6시부로 왕숙천 진관교 일대에 홍수주의보가 발령됨에 따라 현장으로 바로 출근한 조 시장은 시민안전관, 종합민원담당관 등 관계 공무원 10여명과 함께 퇴계원읍 진관교 수위변화를 확인하고 신하촌마을 침수 위험 여부 등을 점검했다.

 

▲ 조광한 남양주시장 왕숙천변 생활체육시설에 설치된 인명구조장비 점검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이날 진관교에서 왕숙천 수위를 점검한 조 시장은 도보로 상습 침수지역인 신하촌 마을로 이동해 버터플라이 밸브 14대와 간이 펌프 19개소 및 인근 왕숙천변 생활체육시설에 설치된 인명구조장비보관함 등을 일일이 점검했다.

 

조 시장은 앞서 지난 6월 23일 퇴계원의 신하촌 마을을 찾아 침수우려지역 현황 및 호우 대비 안전 대책에 대해 보고 받고, 직접 버터플라이 밸브의 정상 작동여부를 확인하고 간이 펌프 작동상태를 점검한 뒤 재난 예경보시스템을 직접 시범 운영하며 가동상태를 점검한 바 있다.

 

▲ 조광한 남양주시장 현장에서 만나 시민과 대화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현장점검 중에 만난 한 시민은 “그동안에는 비가 많이 오면 집이 침수될까봐 불안해서 잠을 잘 수 가 없었는데 시장님이 이렇게 밤낮으로 자주 오셔서 살펴주시니 마음이 놓인다. 특히 시에서 올해 하천 준설공사를 해주신 덕분에 유수의 흐름이 원활해 아직까지 큰 피해가 없어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지역안전을 위해 몇 일째 현장 순찰에 동행하고 있는 쌍용예가아파트 및 신하촌마을 이장은 “지금까지 재해를 대비해 이렇게 자주 현장에 나오신 시장님은 처음 봤다. 저희들이 본 것만 해도 4~5번은 되는 것 같다. 너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조 시장은 “이장님들이 이렇게 관심을 갖고 순찰해 주시니 감사하다. 집중호우가 오기 전에 미리 방문해서 문제점을 점검하고, 선제적인 조치를 한 덕분에 주민들께 심리적인 안정감을 드리고 수해 예방에도 도움이 된 것 같아 다행이다. 하루속히 비가 그쳐 주민들이 편안한 일상으로 되돌아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조광한 남양주시장 퇴계원읍사무소 방문 재해대비 비상근무 직원과 주먹인사 및 노고 격려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시설점검을 마친 조 시장은 마지막으로 상습 침수지역인 퇴계원사거리를 방문해 현장에서 침수원인 및 조치사항 등을 보고받고 퇴계원 읍내를 점검한 후 퇴계원읍사무소로 이동해 연일 코로나와 재해대비 비상근무로 밤낮없이 고생하는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한편, 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40여 일째 이어지는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한 주택침수, 도로파손, 법면유실 등에 대한 신속한 응급조치를 실시해 현재 80% 이상 완료됐으며,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