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류경기 중랑구청장, 국민안심(면)마스크 10만장 배부한다

25일(수)부터 국민안심마스크 10만장 배부

- 작게+ 크게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0-03-24

▲ 중랑패션봉제협동조합 소속 업체에서 국민안심마스크 생산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국민안심마스크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25일(수)부터 국민안심마스크 10만장을 배부한다고 밝혔다.

 

국민안심마스크는 세탁 가능한 이중으로 된 순면 원단 사이에 정전기 필터를 삽입·교체할 수 있는 마스크로, 1세트당 면 마스크 1장과 정전기 필터 4매가 포함된다.

 

식약처지정 시험기관인 한국의류시험연구원에서 국민안심마스크의 성능과 안정성을 평가하여 면 유해성 및 정전기 필터 효능을 통과했으며, 국민안심마스크제작협의회 및 중랑패션봉제협동조합에서 품질관리를 한다.

 

▲ 중랑구청 직원 국민안심마스크 착용 민원인 업무 처리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25일(수)부터 구청 전 직원 및 사회복무요원, 시설관리공단, 중랑경찰서, 중랑소방서 직원에게총 10만장 중 약 8천장을배부하여 시범적으로 착용하도록 한다. 이후 31일(화)부터 각 동의 통장을 통해 거동이 불편한 65세 이상 어르신과 장애인에게 1인 1세트씩 순차적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동주민센터에도 배부하여 희망하는 주민이 가져갈 수 있도록 한다.

 

이번 국민안심마스크 배부로 마스크 부족으로 인한주민 불편을 감소하고자 한다. 또한,지역 내 패션봉제업체에서 마스크를 생산하여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이며, 일회용마스크와는 다르게 세탁하여 재사용할 수 있어 친환경적이다.

 

이번 국민안심마스크 지원은 지난 13일 서울시 동북권 자치구 패션봉제산업발전협의회(회장 류경기) 총회에서 결정된 사항으로, 동북권 9개구 자치구청장(중랑‧종로‧중구‧성동‧광진‧동대문‧성북‧강북‧도봉), 지역 봉제협동조합 대표, 서울시 및 소상공인연구원, 국민안심마스크제작협의회 관계자 등 25명이 참여하여 ‘국민안심마스크 생산 및 공적구매’에 대해 합의했다.

 

한편, 중랑구는 선제적으로 저소득 주민과 면역력이 약한 독거어르신·장애인·임산부 등건강 돌봄이 꼭 필요한 사람 및 다중이용시설·대중교통시설에 마스크를 배부했다.앞으로도 구는 코로나19 예방에 필요한 마스크를 최대한 확보하여 공공 건강 돌봄계층과 나누고, 정부가 주도하는 마스크 5부제가 잘 안착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번 국민안심마스크 보급을 통해 마스크 수급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구민의 불안감을 최소화하겠다.”며, “구민의 건강도 지키고 지역 영세 봉제업체의 경영난도 해소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