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남양주시, 공유재산 제도발전 세미나에서 드론을 활용한 우수사례 호평!

- 작게+ 크게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19-12-03

▲ 남양주시 공유재산 제도발전 세미나 참석 전시 부스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남양주시 공유재산 제도발전 세미나 참석 드론 시연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의 드론을 활용한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이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개최된 ‘공유재산 제도발전 세미나’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되는 영광을 얻었다.

 

지난 11월 27~28일 이틀간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충남 아산시의 캠코 인재개발원에서 개최된 ‘공유재산 제도발전 세미나’에서 남양주시의 드론을 활용한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이 우수사례로 선정돼 기술시연회를 가졌다.

 

이날 시는 고규창 행안부 지방재정경제실장 및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스마트 기술인 드론을 활용한 입체적인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을 소개하고, 이어 개최된 기술 시연회에서 드론 2대를 직접 운용하여 촬영한 캠코연수원 지형을 정사영상 편집 및 3D모델링 프로그램을 통해 3D로 바꾸는 작업과 드론 비행을 시연했다.

 

또한, 행사장에 남양주시 부스를 마련하여 공유재산 담당자 대상으로 시가 드론을 활용한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 등 우수사례 소개 및 업무 노하우를 공유하여 참석자들로부터 하여금 좋은 호응을 얻었다.

 

이번 드론 시연을 직접 진행한 남양주시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를 통하여 드론을 활용한 남양주시의 선도적인 공유재산 실태조사를 소개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신기술을 접목한 실태조사로 체계적인 공유재산 관리와 숨겨진 은닉재산을 찾는 등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남양주시는 드론을 활용하여 지난 10월 56억 상당 은닉 토지를 비롯해 2019년 한 해간 총 10필지 약 59억 상당의 은닉 재산을 발굴했다.

 

한편, 이번 세미나에는 전국 자치단체, 교육청, 유관기관 등 공유재산 담당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유재산 실태조사 선진사례 시연, 공유재산의 활용 및 효율적인 관리를 위한 정보시스템 구축 등의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됐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