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조광한 남양주시장,한인유권자연대 김동석 대표 홍보대사 위촉

남양주의 새로운 100년, 시민참여가 중요합니다.

- 작게+ 크게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19-09-26

▲ 조광한(좌측) 남양주시장 한인유권자연대 김동석(우측) 대표 남양주시 홍보대사 위촉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6일 한인유권자연대 김동석 대표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김동석 대표는 1985년 미국으로 건너가 한인들의 투표권 옹호활동, 풀뿌리 시민운동 등을 통해 미주지역에서의 한인들의 권익신장에 지대한 공헌을 한 인물이다.

 

그 외에도 미 하원 일본군 위안부 결의안 통과를 위한 캠페인, 한미 비자면제 프로그램 주도, 독도 및 동해병기 표기를 위한 미 의회 활동 등 한인 커뮤니티를 위한 꾸준한 활동을 전개해왔다.

 

남양주시는 시민과 함께 남양주의 새로운 100년을 만들어가기 위해서는 시민참여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공직자들의 대미교류를 통한 성장이 남양주 발전에 큰 힘이 될 것으로 판단하여 김동석 대표를 남양주시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

 

김동석 대표 역시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남양주시의 정책에 관심을 보이며 뜻을 함께했다.

 

이 날 김동석 대표는 위촉패를 전달 받은 후 남양주시 공직자를 대상으로 ‘워싱턴의 변화와 지자체의 대미 공공외교에 대하여’주제로 강연을 하며, “현재는 시민의 시대이며, 시민들의 정치참여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강제 위안부 문제도 역사적 갈등이 아니라 인류의 보편적 인권유린으로 봐야 할 것이다. 올바른 가치로 남양주 ‘평화의 소녀상’건립 추진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강연을 함께 한 조광한 시장은 “남양주시 청소년이나 공무원들이 글로벌 감각을 높일 수 있도록 미국 핵심도시들과의 교류관계를 추진함으로써 2~30년 후에 남양주의 큰 자산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김동석 대표에게 교류 추진 시 많은 도움을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김동석 대표는 홍보대사로서 시민대상 강연을 통해 시민이 행복한 남양주시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함께할 뿐만 아니라 남양주시의 대미교류 추진 시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도울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