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중랑구, 올해 교육경비 70억 지원...자치구 3위 도약

공교육 활성화 및 지역 교육격차 해소로 명품 교육도시 중랑 만들어 나갈 것

- 작게+ 크게

하인규 기자
기사입력 2021-03-04

▲ 중랑구청 전경 (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미래인재 양성을 위해 올해 83개 학교에 70억 원의 교육경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2018년 38억 원 대비 32억 원 증액한 금액으로, 서울시 자치구 중 3번째로 높은 파격적 지원이다. 구는 2022년 교육경비를 80억 원으로 확대할 예정이며, 이를 바탕으로 중랑구를 명품 교육도시로 발돋움시킨다는 계획이다.

 

먼저 학력신장 분야사업에 40억 원을 지원한다. 구는 지난 25일, 교육경비보조금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80개 유치원 및 초.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기초학력 증진, 초등 영어교과 집중지원, 중학교 자유학기제 및 고교학점제 지원 등 269개 사업에 30억 원을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기초학력 코디사업에 1억 3천만 원을 투입, 동부교육지원청과 손잡고 18개 초·중학교를 대상으로 교육격차 해소에도 나선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인재 양성을 위해 STEMA(융합인재교육), 인공지능, 가상현실, 드론 등 융합교육에는 2억 5천만 원을 지원한다.

 

문화예술분야를 위한 지원도 아끼지 않는다. 새솔초 국악 관현악단, 면목초 배구부, 묵현초꿈꾸는 음악학교 합창단 등 학교별 특기과정이 있는 27개교에 4억 5천만 원을 지원하여 학생들의 문예체 함양을 돕는다.

 

구는 학력신장 사업에 이어 학교도서관 리모델링, 원격 수업실 구축 등 환경개선 사업에30억 원을 지원하여 학생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포스트 코로나 및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교육환경 구축을위해 자치구 최고 수준의 교육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며, “지속적인 공교육 활성화와 지역 교육격차 해소를 통해 꿈과 희망을 키우는 교육도시 중랑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외부재원 유치에도 힘쓰고 있다. 지난해에는 이화미디어고 도서실 개선(5천만 원), 혜원여중 사물함교체(6천5백만 원) 등 총 9개 학교에서울시 교육경비 12억 원을 지원한 바 있다. 올해도 22억 원의 특별교부금을 확보하여 16개 학교에 지원한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ungnang-gu supports 7 billion won in education expenses this year... to leap to third place in autonomous district
We will create a luxury education city by revitalizing public education and narrowing the regional education gap.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Jungnang-gu (Gu Mayor Ryu, Gyeonggi) announced that it will provide 7 billion won in educational expenses to 83 schools this year to strengthen the publicity of education and cultivate future talent.

 

This is an increase of 3.2 billion won from 3.8 billion won in 2018, and is the third highest unprecedented support among autonomous districts in Seoul. The district plans to increase education expenses to 8 billion won in 2022, and plans to develop Jungnang-gu as a luxury education city based on this.

 

First of all, 4 billion won will be provided for the project in the field of education enhancement. On the 25th, the district held a deliberation committee for educational expenses and subsidies, and KRW 3 billion for 269 projects, including the improvement of basic academic ability, intensive support for elementary English courses, and support for the free semester system and high school credit system for 80 kindergartens and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s. I decided to apply first. In particular, by investing 130 million won in the basic education coordination project, we will work with the Dongbu Office of Education to close the educational gap for 18 elementary and junior high schools.

 

In order to cultivate human resources suitable for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KRW 250 million will be provided for convergence education such as STEMA (Convergence Talent Education), artificial intelligence, virtual reality, and drones.

 

They also spare no support for the field of culture and arts. The Saesolcho Traditional Music Orchestra, the Myeonmokcho Volleyball Club, and the Mukhyeoncho Dream Music School Choir, etc., are provided with 450 million won to help students develop their literary arts.

 

Following the education enhancement project, the district plans to provide 3 billion won for environmental improvement projects such as school library remodeling and remote classroom construction, so that students can learn in a more comfortable environment.

 

“We are continuing to invest in education at the highest level in the autonomous region to build an educational environment that is worthy of the post corona and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said Ryu Gyeonggi-do, head of Jungnang-gu. I will create a city center,” he said.

 

Meanwhile, the district is also trying to attract external resources to improve the educational environment. Last year, a total of nine schools, including the improvement of the library at Ewha Media High School (50 million won) and the replacement of lockers at Hyewon Girls' Middle School (65 million won), provided KRW 1.2 billion in educational expenses for Ulsi. This year, it will secure a special grant of 2.2 billion won and apply to 16 school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All rights reserved.